Increase In Drunk Driving Fatalities Followed Ban On Smoking In Bars
금연정책이 음주운전 사망률을 높인다?

ScienceDaily (May 21, 2008) 

University of Wisconsin-Milwaukee의 Scott Adams 교수와 University of South Carolina의 Chad Cotti 교수는 미국의 금연 정책과 관련한 연구를 진행, 술집에서 금연을 실시한 지역의 음주 운전 사망률이 높아졌다는 결과를 내놓았습니다. 이는 흡연자들이 담배를 피우기 위해서 차라리 흡연이 허용된 지역으로 다녀오는 것을 선호하기 때문입니다. 금연이
적당한 음주 습관 경향을 줄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외할 수는 없지만, 명백히 사망률은 증가했습니다. 하지만 연구진은 금연을 통해 얻는 이득이 손실보다 많다고 지적하며, 현재 국지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금연 정책 지역 확대를 통해 음주운전 사망률을 낮출 수 있을 것이라고 결론 내립니다.

기사는 Journal of Public Economics 6월호, The Economist 5월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University of Wisconsin-Milwaukee (2008, May 21). Increase In Drunk Driving Fatalities Followed Ban On Smoking In Bars. ScienceDaily. Retrieved May 24, 2008, from
http://www.sciencedaily.com/releases/2008/05/080521120216.htm

Posted by rorys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